편의시설
Convenient Facilities
주변관광
  • 연천 숭의전지
  • 종목 사적 제223호
  • 명칭 연천 숭의전지 (漣川 崇義殿址)
  • 면적 17,851㎡
  • 지정(등록)일 1971.12.28
  • 소재지 경기 연천군 미산면 숭의전로 382-27 (아미리)
  • 시대 조선시대

조선시대에 고려 태조를 비롯한 7왕의 위패를 모시고 제사 지내던 숭의전이 있던 자리이다.

태조 이성계는 1397년에 고려 태조 왕건의 전각을 세웠고 정종 원년(1399)에는 태조 외에 고려의 혜종, 성종, 현종, 문종, 원종(충경왕), 충렬왕, 공민왕의 제사를 지냈다. 그후 세종 5년(1423), 문종 2년 (1452)에 고쳐 지었다. 문종 때는 전대의 왕조를 예우하여 ‘숭의전’이라 이름짓고, 고려왕조 4왕인 태조, 현종, 문종, 원종의 위패를 모시고 고려의 충신 15명을 함께 제사지내게 하였다.

건물의 관리도 고려왕조의 후손에게 맡겼는데 이것은 조선왕조가 고려 유민을 무마하여 왕족의 불평을 없애기 위한 하나의 방법이었다.
일제시대에는 조선총독부가 이를 계승하였으나, 한국전쟁으로 전각이 소실되었다.

완강하게 조선을 거부하였던, 고려시대의 왕씨 문중들이 갖가지 설움을 억누르면서 옛 고려왕조를 사모한 충절이 깃들인 곳이다. [출처 : 문화재청]
  • 연천 전곡리 유적
  • 종목 사적 제268호
  • 명칭 연천 전곡리 유적 (漣川 全谷里 遺蹟)
  • 면적 778,296㎡
  • 지정(등록)일 1979.10.02
  • 소재지 경기 연천군 전곡읍 전곡리 178-1번지
  • 시대 석기시대

한탄강변에 있는 구석기시대 유적이다. 한탄강·임진강 줄기를 따라 구석기시대 유적이 많이 있는데, 그 가운데 전곡리 유적이 규모가 가장 크고 넓은 지역에 걸쳐 있다.

1978년 처음 발견되어 1979년부터 현재까지 여러 차례 발굴조사를 하였다. 그 결과 주먹도끼, 사냥돌, 주먹찌르개, 긁개, 홍날, 찌르개 등 다양한 종류의 석기를 발견하였다.
그 중 유럽과 아프리카 지방의 아슐리안 석기 형태를 갖춘 주먹도끼와 박편도끼가 동북아시아에서 처음 발견되어 주목을 받고 있다.

전곡리 선사 유적은 구석기시대 사람들의 생활모습을 밝혀 줄 중요한 자료일 뿐만 아니라 한국과 동북아시아 지역의 구석기 문화연구에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출처 : 문화재청]
  • 연천 당포성
  • 종목 사적 제468호
  • 명칭 연천 당포성 (漣川 堂浦城)
  • 면적 35,174㎡
  • 지정(등록)일 2006.01.02
  • 소재지 경기 연천군 미산면 동이리 788 등
  • 시대 삼국시대

조선시대 각종 지리지에 당포성에 대한 기록은 전혀 없으나 허목의 『기언별집(記言別集)』에 “마전 앞의 언덕 강벽 위에 옛 진루가 있었는데 그 위에 총사(叢祠)가 있고, 그 앞의 나루를 당포라고 한다.
큰 우물이 흘러 진로가 소통된다.”라고 당포성에 대한 기록이 전한다.
그 후 1995년부터 2003년 사이 지표조사 및 발굴조사가 이루어지면서 고구려토기 일부가 발견되는 등 고구려를 중심으로 한 삼국시대 성으로 추측된다.

당포성은 현재 전곡읍의 서북쪽 임진강 북안과 그 지류에 형성된 천연 절벽을 이용하여 축조한 평지성이다.
서쪽 부분이 뾰족한 모양인 삼각형 형태로 이러한 구조 때문에 가로막아 쌓은 동쪽 성벽은 매우 높게 구축되어 있으며 단애지대를 따라 구축된 남 · 북 성벽은 낮게 축조되었다.
성의 전체적인 형태가 주변에 위치한 은대리성이나 호로고루와 매우 흡사하며 특히 축조방식은 호로고루와 매우 밀접하다.
서쪽 끝에서 동벽까지의 길이가 200m이며, 동벽의 길이는 50m, 전체둘레는 약 450m정도이다.
현재 잔존 성벽은 동벽 6m, 단면 기저부 39m정도이며 성내부로의 출입 때문에 동벽의 남단은 성벽이 일부 파괴되어 출입로가 만들어졌고, 북단의 경우에는 참호 건설로 인하여 파괴되어 있는 상태이다.

연천당포성은 연천호로고루, 연천은대리성과 함께 임진강과 한탄강이 지류와 만나 형성하는 삼각형의 대지위에 조성된 독특한 강안평지성(江岸平地城)으로 임진강이 국경하천역할을 했던 삼국시대와 밀접한 관련이 있고 학술적으로 가치가 높은 귀중한 문화유적이다. [출처 : 문화재청]
  • 전곡선사박물관
  • 주소 경기도 연천군 전곡읍 평화로 443번길 2(전곡리 176-1)
  • 대표전화 031-830-5600
  • 전곡선사박물관은 다양한 고고학 체험이 가능한
    열려있는 박물관입니다.

동아시아 최초의 아슐리안형 주먹도끼 발굴지 전곡선사박물관은 동아시아 최초의 아슐리안형 주먹도끼 발견으로 세계 구석기 연구의 역사를 다시 쓰게 만들었던 역사적 현장인 전곡리 구석기유적에 건립된 유적박물관입니다.
경기도는 세계적인 문화유산이자 국가사적 제268호로 지정보호 되고 있는 전곡리 유적의 영구적인 보존과 활용을 위해 오랜기간 전곡선사박물관의 건립을 추진해 왔습니다.
그 노력이 결실을 맺어 마침내 전곡선사박물관의 개관을 맞이하게 되었습니다.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 관계자 여러분의 관심과 격려가 있었기에 가능한 일 이었습니다.

선사유적을 무대로 한 다양한 고고학 체험 전곡선사박물관은 세계적인 구석기 유적인 전곡리 선사유적의 이해와 체험의 중심이 되고자 합니다. 관람객이 보다 다양한 지식과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방문객에 대한 충실한 서비스를 제공하여 경기도민을 비롯한 모든 방문객들의 문화향유의 기회를 풍성하게 만드는 것이 전곡선사박물관의 목표입니다.
이를 위해 전곡선사박물관은 전곡리 구석기유적지에서 출토된 아슐리안형 주먹도끼등의 구석기 유물들을 중심으로 인류의 진화와 구석기시대 문화를 체계적으로 이해할 수 있도록 다양한 주제의 유물들로 전시공간을 구성하였습니다. 전곡선사박물관은 앞으로 선사시대 문화와 인간생태를 주제로 하는 전문성과 고유한 개성을 갖춘 특화된 전문박물관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종합적이고 지속적인 조사 연구 활동을 수행할 예정입니다. [출처 : 전곡선사박물관]
TOP